Splinterlands Diary #28 - Milor Crowling 소환사 상대로 이긴 배틀

in Splinterlandslast month

image.png

상대편의 소환사가 Milor Crowling이어서
어렵게 이긴 배틀이었다.
이번 배틀의 룰은 melee 카드들만 투입 가능한
Up Close & Personal이었다.
Milor Crowling의 능력은
melee 카드의 공격에 반격하는 Thorns.
이 룰에서는 절대적으로 유리한 소환사다.
때릴 때마다 역으로 공격받는 걸 감수해야 한다.
불리한 상황에서도 이길 수 있었던 것은
아머(armor)를 복구하는 리페어(repair) 능력을 갖춘
FLAME MONKEY 덕분이었다.
만약 상대방의 카드 레벨이 max였다면,
지는 배틀이었다.
운이 좋았다.
매번 이기면 좋겠지만, 그것은 쉽지 않다.


지난 Splinterlands Diary